'노는브로', 예능계에 신선함 불어넣는 새로운 캐릭터 플레이 예고
상태바
'노는브로', 예능계에 신선함 불어넣는 새로운 캐릭터 플레이 예고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4.29 11:4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 티저 영상 캡처
사진=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 티저 영상 캡처

[조정원 기자] ‘노는브로(bro)’가 예능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여섯 브로들의 존재감을 펼쳐 보였다.

29일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기획 방현영, 연출 박지은) 제작진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노는브로’는 운동밖에 몰랐던 남자 스포츠 선수들의 첫 번째 하프타임을 다룬 프로그램이다.

공개된 영상 속 박용택은 야구 레전드가 아닌 예능계에 홈런을 날려 공격할 ‘예능택’으로 변신한다. 특히 시작부터 머리부터 발끝까지 새하얀 정장을 입은 채 등장해 시선을 강탈하고, 처음 본 멤버들에겐 명함부터 건네는 젠틀한 인사법으로 또 한 번 독특한 인상을 남긴다. 더불어 노래를 해달라는 동생들의 말에 망설임 없이 응하며 감미로운 노래 실력을 자랑, 숨어 있던 끼를 제대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농구계의 ‘핵인싸’ 전태풍은 뜻밖의 ‘쭈굴미(美)’를 터뜨린다. 닭장 안을 활보하는 닭들을 보고 자신도 모르는 사이 “무섭다”는 속마음을 내뱉은 데 이어, 뒷걸음질까지 치는 여린 면모로 폭소를 유발하한다. 또한, 가스 토치에서 나오는 불마저 피하고 있어 앞으로 보여줄 귀여운 ‘프로 겁쟁이’의 모먼트들이 기다려지고 있다.

김요한은 넓은 어깨와 현관문 만한 키를 자랑하는 피지컬을 지녔지만 알고 보면 애교가 넘쳐 흐른다. 그는 멤버들에게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을 보내는가 하면, 시도 때도 없는 포옹으로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일상이 애교인 ‘대형 멍뭉이’의 매력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조준호는 유도 타이틀을 떼고 ‘유교 보이’라는 새로운 타이틀을 쓴다. 영상 속 큰 형님 박용택에게 “한 잔 올리겠습니다”라며 과도한 깍듯함을 보이다 전태풍에게 “꼰대”라는 저격을 당한 장면은 벌써 웃음을 자아낸다. 이건 ‘꼰대’가 아니라 ‘예의’라며 꿋꿋이 정정해주는 조준호의 능청스러움 역시 유쾌함을 더한다.

1분 1초를 가르는 펜싱의 치열함에서 벗어난 훈남 검객 구본길은 ‘갬성좌’가 돼 ‘노는브로’에서 갬성(감성) 즐기기에 나선다. 최근 역주행의 신화를 다시 쓴 브레이브 걸스의 ‘롤린’을 듣고 신나게 춤을 따라 추는가 하면, 유유자적 카누를 타며 감탄하는 등 순도 100%의 귀여움으로 훈훈함을 배가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현역 복싱 선수인 막내 김형규는 헐크급 열정을 담아 ‘형크형규’로 변신한다. 아침부터 줄넘기를 하며 넘치는 에너지를 자랑한 그는 산을 산책하던 도중 “0.2km는 충분히 뛸 수 있죠?”라는 도발까지 서슴지 않는다. 이에 운동 코트를 떠난 브로들의 승부욕을 자극하며 산을 뛰어 올라가게 해 ‘막내 온 탑’의 활약을 직감케 하고 있다.

이처럼 스포츠 선수 시절에는 볼 수 없었던 여섯 출연진의 새로운 모습들과 이들이 이뤄낼 신선한 시너지는 ’노는브로‘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노는브로‘는 티캐스트와 왓챠가 공동제작하는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으로, 오는 5월 5일 오후 8시 50분 E채널에서 첫 방송 되며 왓챠에서 독점으로 스트리밍된다.

’노는브로‘ 공식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E채널을 통해 선수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도 바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4-30 08:44:44
불교 Monkey 일본 항복후, 미군정 때 조선성명 복구령. 현재는 5,000만 전 국민이 유교국가 조선의 한문성명과 본관을 의무등록해야하는 행정법.관습법상 유교국으로 복귀.전국민이 유교 할아버지.할머니, 유교 아버지.어머니, 유교 아저씨.아줌마, 유교 삼촌.고모.이모, 유교 형.누나. 유교보이.걸.세계사로 보면, 한나라시대 동아시아(중국,한국,베트남,몽고)에 성립된 동아시아 세계종교 유교국들은 수천년동안 유교, 하느님(天), 공자님, 조상숭배, 삼강오륜, 인의예지신, 도덕등이 정신적 구심점 역할을 해오고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