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바이벌', 공포+미스터리 썰 보따리 예고…김대희 "아내보다 더 무서운 건? 귀신"
상태바
'썰바이벌', 공포+미스터리 썰 보따리 예고…김대희 "아내보다 더 무서운 건? 귀신"
  • 조정원 기자
  • 승인 2021.04.29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Joy '썰바이벌' 제공
사진=KBS Joy '썰바이벌' 제공

[조정원 기자] '썰바이벌'이 미스터리하고 공포스러운 썰로 찾아온다.

29일 방송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썰바이벌'에서는 '1세대 개그맨' 김대희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 '받아들이기 힘든 끔찍한 상황은?'이라는 주제로 신개념 토크쇼를 펼친다.

이날 '썰바이벌'에서는 '다이어트', '미스터리', '귀신', '풍비박산', '직장동료' 등 5개 키워드의 썰을 소개하고 토너먼트 방식으로 하나의 레전썰을 선정한다.

김대희는 "세상에서 귀신이 제일 무섭다"라며 첫 번째 키워드로 '귀신'을 선택한다. 사연자의 룸메이트는 귀신이 보인다면서 기이한 행동으로 사연자를 힘들게 한다. 그러던 어느 날 밤, 룸메이트가 역대급 소름 끼치는 행동을 보였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공포를 유발한다.

이어 MC 김지민이 직접 겪은 '방송국 화장실 귀신' 썰로 모두를 기겁하게 한다는 후문이다.

두 번째 키워드 '미스터리' 썰에는 허풍이 심한 사연자의 친구가 등장한다. 어딘가 이상한 친구의 언행에 사연자는 의심을 하게 되는데, 곧 대반전의 결말이 공개돼 MC들을 일동 경악하게 만든다.

김대희는 "거짓말로 피해를 본 경험이 있냐"라는 질문에 '썰바이벌' 작가와 '정관수술 동기'라는 폭탄 발언을 해 스튜디오를 폭소로 물들일 예정이다.

한편 '썰바이벌'은 시청자가 직접 보낸 다양한 '썰(실제 경험담)'을 소개, 매주 최고의 레전드 사연을 뽑는 신개념 토크쇼로,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KBS Joy를 통해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