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에스에이, 해외 보드진 영입 및 OTT서비스·IP콘텐츠 사업 추가 '글로벌 경쟁력 확보한다'
상태바
이에스에이, 해외 보드진 영입 및 OTT서비스·IP콘텐츠 사업 추가 '글로벌 경쟁력 확보한다'
  • 정훈상
  • 승인 2019.11.06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버드대 출신 해외 보드진 외 국내 공연기획 전문가 등 신규이사 5인 영입

최근 새 주인 선우프로듀스(주)를 맞이하고 '스팩맨 엔터테인먼트 그룹 리미티드(Spackman Entertainment Group Limited : 이하 'SEGL')'와 함께 해외 엔터테인먼트 시장 선점에 발벗고 나선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이에스에이가 새 보드진 영입으로 해외 진출 판로를 모색한다.

이에스에이는 오는 21일 임시주총회를 통해 골드만삭스 출신의 마틴 모하비어(Martin Andrew Mohabeer)를 포함한 5인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한다고 6일 공시했다.

'마틴 모하비어'는 미국 하버드대를 졸업하고 골드만삭스 그룹을 거쳐 '스팩맨그룹(Spackman Equities Group)'의 이사(Managing Director)를 역임한 바 있다.

또 주천일(ZHU. TIANYI) 신규 사내이사는 미국 하버드대를 졸업하고 글로벌 투자사인 '라이온락 캐피탈(Lionrock Capital)'과 '버던트 캐피탈 그룹(Verdant Capital Group)'을 거쳐, 현재 '스포태큘러 그룹(Sportacular group Limited)'의 CEO로 재직 중인 해외 투자 전문가로, 이들은 향후 재무관리를 포함, 외국 배우들과의 합작프로젝트 등 다양한 글로벌 사업을 맡아 진행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이에스에이는 전선우 선우마케팅(주) 대표이사와 다수 기업의 고문변호를 역임한 이은희 변호사,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맨오브 라만차' 등 공연기획 전문가인 한현기 전 스페셜원컴퍼니 대표를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에스에이는 사업 다각화를 위해 사업목적을 추가했다. 이에스에이가 추가한 사업항목은 △해외 영화, 공연, 음반, 드라마 등의 제작 판매 및 유통 △문화관련 사업투자 △국내외 OTT서비스 제작 및 판매업 △해외 광고 및 마케팅 대행업 △해외 매니지먼트 및 엔터테인먼트 사업 △해외 콘텐츠, 해외지적재산권의 라이선스 판매업 △해외공연 기획 및 전시 및 행사 대행업 등이다.

이에 앞서 이에스에이는 지난 5일, 싱가포르거래소(SGX)에 상장된 엔터테인먼트 기업 'SEGL'과 함께 콘텐츠 제작과 투자, 배급 등 해외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다.

이에스에이 관계자는 “새 보드진 영입과 동시에 사업분야 다각화에 나선 이에스에이가 본격적인 해외사업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해 해외 콘텐츠 시장을 리드해나가는 대표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훈상
정훈상
marketnews2019@gmail.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